라인
왼쪽
오른쪽
[칼럼] 거제 거액 원룸 전세금 사기사건을 지켜보며...
피해자 대부분은 서민...경찰 수사팀 보강 해서라도 건물주 검거해야 거제에서 발생한 상상을 초월하는 원룸 사기 피해사건은 시간이 흐를수록 온 국민들의 공분을 사고있다.서울 등 수도권과 부산 등의 대도시도 아닌 소도시
지세포 해안경관 산책로 거님길로 각광
대우조선해양, 16억 달러 해양플랜트 계약 해지 공시
대우조선해양이 수주받았던 16억 달러 상당하는 고정식 플랫폼 1기의 계약이 해지됐다고 29일 전자공시스템을
덤프트럭 과속·난폭운행 "더 못 참겠다" …두동마을 주민, 집단행동 조짐
거제시 사등면 두동마을 주민들이 최근 마을 앞 도로에서 과속·난폭운행을 일삼는 덤프트럭 때문에 도저히 "참기
[기고] '원룸보증금 집단고소' 사태를 지켜보면서
부동산은 가정이나 사회에서 재산적가치가 가장 많이 차지하는 것이기 때문에 거래 시 입지분석, 권리분석, 용도분석, 세제분
검찰, 고재호 전 대우조선 사장 구속기소
대우조선해양비리를 수사중인 검찰이 27일 고재호(61) 전사장도 구속기소했다.고 전 사장은 5조원대 분식회계(회계사기)를 토대로 무려 21억원대의 금융사
창사 11주년 기념 '거제도 옛 사진 報道展' 
'그 때를 아시나요?'<132>'일제강점기 시절 거제경찰서 직할직원들 모습사진'
장승포에 있던 거제경찰서 사진/ 1930년대에는 거제면에 있던 거제경찰서가 장승포로 이전했다. 사진은 일본인 경찰서장과 조선인 순사들로 구성된 거제경찰서 직할직원들의 단체촬영사진<사진출처: 장승포역사지에서>
박춘광 삐딱소리
[박춘광 삐딱소리] '사람의 가치'
인간의 가치는 정말 다른가? 근본적
줄기사 모음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여행이야기-97]'북유럽의 숨은 보석 러시아와 발트 3국'<3>
계룡수필산책
[계룡수필:우광미]'백문'(白文)
도장은 합당한 자리에 찍어야 생명력을 얻는다. 표지(標識)나 증명을 나타내며 다분
김형석의 문화칼럼
[문화칼럼:김형석]인사동 스캔들을 보며 예술의 존재 이유를 생각한다.
이정순의 여자의 창
[수필:이정순]된장을 담으며
항아리에 조심스레 손을 넣어 소금물을
지만호 시사단상
[칼럼:지만호]'거제시민을 혼동시키는 포플리즘은 안 된다!'
장영주 코리안스피릿
[코리안스피릿] 깨달음과 스승
5월 14일은 부처님 오신 날이
옥태명의 생활속 지혜찾기
[기고:옥태명]'좋은 음식과 건강 법칙'
좋은 자재를 써야 좋은 집 지을 수 있다.
박문길썬포스연구소
영화'명량'과 함께 재조명 받는 '박문길의 '거북선 타워 제언'
거제署, 150억대 벤츠차 공동구매 다단계판매업자 구속
'다단계 형태 수입차 판매업자' 〇〇솔루션 대표 등 5명 검거(1명 구속)!!올 초 부터 전국을 요란케 했던 벤츠차량
[사건] 거제에서 의사 낀 10억대 일가족보험사기단 적발…2명 구속
거제에서 허위로 장기간 동반 입원하는 방법으로 수억 억원의 보험금을 챙긴 일가족 보험사기단이 검거됐다. 또,
[제언] "자율적 임대료 인하로 공생의 길 열어야...."
아프리카 속담에 "빨리 가려면 혼자가고 멀리 가려면 함께 가라"는 말이 있습니다. 본 의원은 어려워져 가는 거제 지역경제
포토뉴스
손영민 부동산 칼럼 
[기고] '거제시(통합)체육회' 탄생을 반기며
대한체육회와 국민생활체육회를 통합하는
윤동석 교육칼럼
[교육칼럼] 분노 조절이 안 되어 '욱 하면 퍽' 하는 세상
김원배 복지칼럼
[복지칼럼:김원배]노동문제와 사회복지
조선업 불황과 구조조정 문제로 거제시를
황영석 칼럼 
[황영석칼럼]' 양질보육과 맞춤형 보육제도, 무엇을 바꾸어야 하나?'
최신 인기기사
1
거제 구조라 해수욕장 '대왕 갈치' 출현
2
거제인 故 윤병도씨 '10만 그루 무궁화 공원' 재평가 받는다.
3
[사건] 거제에서 의사 낀 10억대 일가족보험사기단 적발…2명 구속
4
[화재] 거제 장평동 아파트 주차장서 승용차 화재
5
[칼럼] 거제 거액 원룸 전세금 사기사건을 지켜보며...
경조사 알림마당
거제문화예술회관 공연안내
8월 3일부터 5일간…음악 속으로 피서 떠나요
거제도 순례
[거제도순례⑬]"이수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656-801) 경남 거제시 거제중앙로 13길10(고현동)ㅣ전화:(代)055-638-0112/FAX:638-0198ㅣ(광고)635-6565
사업자 및 명칭:(주) 거제타임즈ㅣ등록번호: 경남 아009호ㅣ등록일시: 2005년 11월 10일ㅣ발행인: 박현준 | 편집인: 박춘광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