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3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이금숙:여행이야기-100]'스페인 포르투칼을 찾아서<1>'
유라시아 대륙의 끝 까보다로까요새의 궁전 페냐성과 미완의 도시 신트라 한 팀의 여행팀을 꾸린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각각의 성향도 맞아야 되고 여행하는 사람들이 한 지역 사람이거나 한 단체여야 마음도 맞고 의견도 통하는데 그렇지 못할 경우 잡음이
거제타임즈   2016-11-25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여행이야기93]'일본 최남단 남 큐슈 가고시마 일원'
이브스키 검은 모래찜질, 사쿠라지마 화산섬 볼거리에비노 고원, 호수 낀 가라쿠니 산, 유황온천수 수질 최고 새로운 여행지를 찾아가는 길은 구도자의 길을 가는 것과 같다. 미지의 땅을 밟는 그 자체만으로도 흥분과 긴장감이 감돈다. 그런데 항상 새로운 여
거제타임즈   2015-12-22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여행이야기92]'중국 귀주성 귀양, 황과수 폭포, 만봉림 일원'
서유기의 영화 촬영지인 동양 최대 황과수 폭포 절경만봉림 유채꽃밭 환상의 조합, 꽃피는 2월, 3월이 여행 적기 상해에서 중국 귀주성의 성도 귀양까지 가는 비행시간은 2시간 50분 정도. 부산에서 상해까지 비행거리를 합치면 4시간 20분이 소요되는 중
거제타임즈   2015-12-09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여행이야기 91]'수채화에 담긴 미완의 땅 라오스'<3>
탁발, 내려놓음, 그리고 무소유의 삶 실천나를 찾는 자유로운 영혼의 울림, 눈빛들 가슴으로 남아 시내전체가 유네스코 문화유산으로 등재되어 있는 루앙푸라방은 라오스에서 가장 많은 역사적, 예술적 문화적, 유산을 가진 제2의 도시이자 18세기까지 라오스의
거제타임즈   2015-07-16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90]수채화에 담긴 미완의 땅 라오스 2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푸쿤피양파 화장실 -루앙푸라방 가는 길엔 안남산맥 굽이 따라 구름도 쉬어 가고 비는 20여분 소나기로 내리다가 그쳤다. 개구리 소리, 풀벌레 소리가 여기저기 요란하다. 밤은 깊어가지만 더욱 명료해지는 생각의 끝은 새벽이 올 때
거제타임즈   2015-07-08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여행이야기 89]수채화에 담긴 미완의 땅 라오스-1
부처님 말씀과 미소와 여유가 공존하는 나라자연과 어우러진 사람들, 느림의 미학 가르쳐 흐느적거린다는 표현이 맞을 것 같다. 라오스에 오면 모든 것이 느리다. 그 느림이 왜 흐느적거림처럼 보일까. 단순하면서도 긴 여운을 남기는 이들의 미소와 눈빛, 그
거제타임즈   2015-07-02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여행이야기88] '연변에서 보내는 편지2'
설국의 향연, 향수인양 다가와 봄이 오는 길목에 겨울 외투를 걸치고 손님들과 함께 연변으로 날아갔습니다. 올해로 벌써 다섯 번째 백두산 행입니다.추운 동토의 땅에도 꽃향기가 여기저기 진동해 용정에서 삼합까지, 연길에서 이도백하까지 설국의 향연을 보며
거제타임즈   2015-04-02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여행이야기87]남국의 낭만여행 ‘오끼나와’ <2>
이틀째 아침 여정이 시작되었다. 날씨가 흐리더니 급기야 비를 뿌리기 시작한다. 먼저 오끼나와 최대 테마파크인 오끼나와 월드로 갔다. 동양제일의 옥천동굴은 규모나 크기면에서 탄성을 자아내게 한다. 또한 옥천민속촌에서 보는 에이샤 민속공연도 오끼나와를 체
거제타임즈   2015-03-14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여행이야기87]남국의 낭만여행 ‘오끼나와’ <2>
이틀째 아침 여정이 시작되었다. 날씨가 흐리더니 급기야 비를 뿌리기 시작한다. 먼저 오끼나와 최대 테마파크인 오끼나와 월드로 갔다. 동양제일의 옥천동굴은 규모나 크기면에서 탄성을 자아내게 한다. 또한 옥천민속촌에서 보는 에이샤 민속공연도 오끼나와를 체
거제타임즈   2015-03-13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여행이야기87]남국의 낭만여행 ‘오끼나와’ <2>
이틀째 아침 여정이 시작되었다. 날씨가 흐리더니 급기야 비를 뿌리기 시작한다.먼저 오끼나와 최대 테마파크인 오끼나와 월드로 갔다. 동양제일의 옥천동굴은 규모나 크기면에서 탄성을 자아내게 한다. 또한 옥천민속촌에서 보는 에이샤 민속공연도 오끼나와를 체험
거제타임즈   2015-03-08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86] 남국의 낭만여행 ‘오끼나와’ <1>
-류큐왕국의 전설이 숨 쉬는 에메랄드빛 섬-산호초해변, 해안선 등 자연경관 볼거리 일본이라고 하기엔 본토와 너무 멀리 있고 태평양의 섬나라라고 하기엔 대만과 인접한 하얀 파도와 에메랄드 빛 바다가 끝없이 펼쳐진 류큐제도.오끼나와현은 일본 열도의 최남단
거제타임즈   2015-02-24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85] -동유럽과 발칸반도를 찾아서 <4>
드보르보니크, 모스타르 사라예보 곳곳에 총탄 흔적 남아 호텔은 신 도시 바닷가에 자리 잡고 있었다. 아드리아해의 일몰이 긴 노을을 남기며 바닷속으로 사라져 갔다. 호텔에 투숙한 사람들은 모두 외국인들이고 한국 여행객들은 눈을 씻고 봐도 우리들뿐이다.
거제타임즈   2015-01-06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84 ] 동유럽과 발칸반도를 찾아서 3
-아드리아해의 진주 스플릿과 드보르보닉크--전쟁의 상흔 곳곳에 남아 유고 내전 피부로 느껴- 우리는 매력 있는 플리트비체를 뒤로하고 크로아티아의 진면목을 볼 수 있는 아드리아 해안으로 이동했다. 가는 길은 동유럽과 확연히 다른 산과 계곡, 마을들이 눈
거제타임즈   2014-12-11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83] 동유럽과 발칸반도를 찾아서2
-가을로 물든 함스부르크 귀족들의 휴양지 블레르- -수천개의 폭포가 어우러진 플리트비체 신과 자연의 조화 - 예쁜 동화속 집들이 그림같이 어우러진 알프스 산속 마을 할 슈타트를 뒤로하고 일행은 호수의 도시 슬로베니아의 블레드로 향했다. 발칸의 6개 나
거제타임즈   2014-10-27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82 - 동유럽과 발칸반도를 찾아서<1>
유럽의 중심도시 오스트리아와 짤즈부르크그림 같은 짤즈 감머굿, 할 슈타트 풍경, 가슴속 힐링 여행지 1위 10월의 동유럽과 발칸은 온통 가을이다.‘꽃보다 누나’라는 방송프로그램 하나로 올 봄부터 한국인 여행객들의 대세가 돼버린 이곳은 어디를 가나 한국
거제타임즈   2014-10-14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81]중국 흑룡강성 동베이 초원과 뚜얼뿌트를 가다
청마와 함께 한 3박4일 여정 청마따님들 동행 광할한 초원의 노래, 5성급 게르 숙박 인상적 우리가 하얼빈으로 가기 위해 준비한 것은 4월부터였다. 연수현 가신촌의 청마선생님의 흔적을 찾기 위한 청마북만주 문학기행이 첫째 목적었으나 나의 목적은 중국의
거제타임즈   2014-07-24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이금숙 여행이야기80]'거제도에서 띄우는 편지<1>'
'거제도에서 띄우는 편지'수국 만발한 거제도에서 남부길 꽃의 향연, 명품 수국 길 꿈길 같아 친구야 지금 거제는 수국의 계절이다. 오늘 네 전화를 받고서 찾아간 남부의 하늘은 잿빛이었지만 길가에 핀 수국의 자태는 소박한 어촌의 새색시마냥 예쁘고 아름다
거제타임즈   2014-07-20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73] 울릉도에서 띄우는 편지
-도동 - 저동 무지개길, 해안산책로 비경-행남등대 전망대 오르면 동해 바다 한 눈에 친구야!오늘은 울릉도로 여행가는 팀과 함께 울릉도로 왔다.세월호 침몰 사고 이후 모든 국민들이 슬픔에 빠져 헤어나지를 못하고 있구나벌써 30여일이 지나가건만 희생자들
거제타임즈   2014-06-02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72] 동남아의 허브 싱가폴을 만나다
-슈퍼트리, 마리나베이샌즈 새 랜드마크로 우뚝- 구정도 지나고, 짧은 햇살이 봄기운으로 다가온다. 거제의 섬 곳곳에 빨간 동백이 피기 시작하는 걸 보면 남도에도 봄이 온다는 징후다. 엊그제 다녀 온 오끼나와는 매화에 벚꽃까지 피어 봄이 완연했는데 이번
거제타임즈   2014-02-18
[이금숙의 여행이야기] [이금숙여행이야기71] ‘몽골’ 그 여름의 이야기(2)
숲으로 흐르는 미명의 노래, 꿈결처럼 아련해 일행은 다시 울란바토르로 돌아와 북쪽 테를지 국립공원으로 향했다. 도시를 벗어나면 말 그대로 초원이다. 부근엔 신도시 개발과 도로 건설로 여기저기 공사현장이 눈에 띄고 언젠가 TV에서 봤던 탤랜트 유퉁씨의
거제타임즈   2014-01-20
 1 | 2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사업자 및 명칭:(주) 거제타임즈ㅣ등록번호: 경남 아009호ㅣ등록일시: 2005년 11월 10일
발행인: 김형택 | 편집인: 문경춘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경춘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