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종합
[성명] 거제경제 및 대우조선해양 살리기 정부지원 촉구거제시의회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21  11:14:3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거제시의회
지금 거제도 경제는 조선산업의 불황으로 절체 절명의 위기에 놓여 있습니다.

관련산업의 경영악화로 인한 체불임금과 체당금이 전년대비 각 각 2.6배, 2.8배 증가했습니다.

지역상권도 급격히 무너져서 전년대비 매출액이 반토막나고 있으며, 아파트 미분양 등 부동산 가격도 폭락하고 있습니다. 이대로 가다가는 산업공동화, 지역공동화가 우려되는 심각한 상황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우조선해양은 올해 1조원 규모의 신규 수주와, 추가로 3조원 규모의 수주 협상을 진행하며 필사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단기적인 유동성 문제로 어려움에 처해 있습니다. 만약 대우조선해양이 유동성 때문에 침몰한다면 3만 여명의 근로자가 일자리를 잃게되고, 1,300여개의 협력업체가 연쇄 도산 할 것입니다.

따라서, 어떠한 위기에도 우리 모두의 힘으로 대우조선해양을 조속히 정상화 시켜야 합니다.

당면한 문제를 차기정부로 미룬다면, 대우조선해양은 경쟁력을 상실하고 지역사회는 도탄에 빠져들 것입니다.

그러므로, 정부는 더 이상 좌고우면할 것이 아니라 대우조선해양 정상화 지원방안을 시급히 마련하여 줄 것을 강력히 촉구드리며 건의하는 바입니다.

경상남도 거제시의회 의원 일동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 인기기사
1
[사건] 거제서 엽기적 살인사건 '충격'
2
[속보] 거제 엽기적 살해 사건…음독 50대 여성도 사망
3
[사고] 거제 송정고개 4중 추돌사고…7명 다쳐
4
산업·수출입은행, 대우조선해양 2조 9000억 투입
5
능포동 양지암 공원 튤립 개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사업자 및 명칭:(주) 거제타임즈ㅣ등록번호: 경남 아009호ㅣ등록일시: 2005년 11월 10일
발행인: 김형택 | 편집인: 문경춘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경춘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