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종합
거제시여성합창단 보조금 불법 유용에 합창단 해체까지...
박현준  |  zzz0123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29  11:30:0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거제시여성합창단이 3천여 만원에 가까운 시 보조금을 유용하고, 문제가 되자 합창단 자체를 해체하기 까지 이르러 말썽을 빚고 있다.

또, 지난 2013년부터 합창단에서 매년 수 백 만원을 유용했지만, 담당부서에서는 이같은 사실을 까마득히 모르고 있는 등 허술한 행정의 관리감독 기능이 도마에 오르게 됐다.

29일 거제시에 따르면, 시여성합창단은 2013년도부터 활동하지도 않는 허위 단원을 마치 활동하는 것처럼 속여 허위로 보조금을  집행한 사실이 드러났다고 밝혔다. 조사결과 허위 단원 보조금 집행 건수는 무려 70여 건에 1,400여 만원으로 집행한 후 자체 운영비로 사용해 온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업체 등 물품 구입비를 과다지급한 후 다시 되돌려 받는 방법으로 17건 1,300여 만원을 유용해 자체 운영비로 사용한 것으로도 드러났다.

예를 들면 1백만원 짜리 물건을 구입하면 2백만원을 결재하고 영수 처리를 한 후, 다시 1백만원을 돌려 받은 방법을 사용한 것이다.

여기에다 합창단 활동에 따른 트레이너비, 추가 연습비 등을 단원에게 형식적인 보조금으로 지급하고 다시 돌려받은 것도 18건에 200여 만원에 달했다.

   
▲ 거제시여성합창단 정기연주회 모습
거제시여성합창단은 지난 2013년 거제시 지정예술단으로 결정되면서 매년 9천여 만원의 보조금을 받아왔다. 이는 보조금을 받는 거제시 전체 단체중에서도 최상위에 해당된다.

하지만, 수 년 동안 합창단에서 불법으로 보조금을 집행해 왔지만 정작 이를 관리감독해야 할 거제시는 이같은 사실을 까마득히 모르고 있었다.

시는 합창단에서 올려주는 허위 결산 서류에 수치상 이상이 없기 때문에 몰랐다고 해명하고 있다.

이같은 불법 행위 사실은 최근 합창단 내부의 제보로 인해 밝혀졌다.

시는 올 3월 내부 제보자를 통해 정보를 입수하고 조사를 벌인 결과 이같은 사실을 밝혀내고, 지난 6월 20일 자로 '지방재정법' 위반에 따른 행정처분 결정통지(지방보조금 교부결정 취소 및 반환명령)를 하고 총 2,876만2,550원을 반환시켰다.

또 올해 예정돼 있던 보조금 취소하고 교부 중 미집행 잔액을 반납시켰다. 제보가 사실로 드러난 셈이다.

이같은 문제가 불거지자 거제시여성합창단은 8월 31일자로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해체절차를 밟고 있다. 이와함께 합창단 내부 통장 잔고 1천여 만원을 단원들이 N분의 1로 나눠 가진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통장 잔고도 명확하게 보조금이 포함된 것인지의 여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이에 대해 합창단 관계자는 "보조금을 잘못된 방법으로 운영한 것은 사실이지만 절대 개별적으로 유용하거나 횡령한 것은 아니다"며 "모두 합창단 운영을 위해 썼다"고 해명했다.

또 "이전부터 관행적으로 이렇게 해 오다 보니 잘못된지 알면서도 진행해 왔다"며 "시 보조금 집행도 연초에 주는 것이 아니라 늦게 나오다 보니 문제가 됐다. 짧은 일정에 보조금을 다 쓰려다 보니 이렇게 됐다"고 말했다.

시민 혈세인 보조금 불법 유용에 대해 사법고발 대상이 아니냐는 질문에 거제시 해당 부서 관계자는 "현재 이 부분에 대해 종합적으로 사법고발 등을 검토하고 있다"며 "결정나기 전까지는 명확하게 사법고발을 한다고 말할 수 있는 단계는 아니다"고 말했다.

시민 ㄱ씨(고현동, 55)는 "거제지역경제가 엉망이 되면서 시민들은 너무나도 힘들어 하고 있는데, 혈세로 지급되는 보조금 유용이 말이나 되는 소리냐"며 "이 단체 뿐 아니라 다른 단체도 이번기회에 전반적인 일제점검을 실시해야 한다"고 꼬집었다.

시민 ㄴ씨(장평동, 62)는 "거제시가 최근 조폭 정적사주설 등으로 전국적인 망신을 당하고 있는 어수선한 분위기에서 이번에는 거제시타이틀을 달고 있는 합창단 보조금 유용이라니 어이가 없다"며 "행정은 명확하게 조사해서 당장 사법고발과 함께 보조금 관리에 대해 일제 조사를 해야한다"고 경고했다.

[관련기사]

박현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2
전체보기
  • 김순선 2017-10-15 08:58:12

    너무 황당하여 말문이 막힙니다.
    사업체 직원도 이닌 일반시민의 모습이 무섭기만합니다.
    이런 질 낮은 시민의식이 전체 거제시에
    미치는 영향이 얼마나 큰지 생각해 주셨으면합니다.
    문화를 통해 좋은사회의 앞잡이가 되어야하는 기관이 관행이라는 허울속에 숨는 리더자의 자질도 문제가 있고 가정주부들로서 어떻게 가족들의 얼굴을 볼수있나요?
    정말 놀랍습니다.
    행정과 사법문제만이 해결될것이 아니라 시민들의 바른 생각과 건전한 사회활동을 이끌어나가는 진정한 리더가 필요한 시점에 있다고봅니다.신고 | 삭제

    • 거제시민 2017-10-13 16:42:36

      문제가 발생해도 관행운운하면서 무엇이 문제인지도 자각하지 못하는 합창단원들 의식이 젤 문제네요.매년열리는 거제합창대회 타이틀이 과연 누구를 위한 잔치가 될련지 정작 거제합창단도 참여도
      못하고 거제의 얼굴을 더럽힌거나 마찬가지네요
      법적처리를 해야 정신을 차릴련지 안타깝습니다신고 | 삭제

      • 시민 2017-10-11 12:53:41

        거제시의 입장은 어떤가요?
        보조금 이대로 괜찮나요?
        안 걸리면 자기돈이 되는 건가요?신고 | 삭제

        • 거제시민 2017-10-11 12:51:46

          이런 기사는 잠깐 이슈만 되고 결과는 알 수 없는 건가요?신고 | 삭제

          • 후원자2 2017-10-07 21:25:06

            1/n...대단한...강심장입니다.
            후원금을...
            나도 돌려 받고 싶다. 이런...
            왜 그들만 나눕니까?
            후원자들에게도 동의를 얻어야 하는 것 아닙니까??신고 | 삭제

            • 후원자 2017-10-05 10:39:49

              합창을 사랑하는 한사람으로, 연주회때마다 후원금을 낸 사람입니다.
              제가 이런 사람들에게 후원을 했다니...
              너무도 화가 납니다.
              후원금은 제대로 썼겠죠?
              이런 부분은 어디에 물어 봐야 하나요?
              어디에서 확인 할 수 있나요??
              제 후원금 돌려 받고 싶은 생각이 듭니다.신고 | 삭제

              • 동문 2017-10-04 19:07:50

                과거의 잘못을 반성하고 다시 새롭게 시작하길 바랍니다.
                잘못을 인정하기가 쉽지 않지만, 책임감 있는 태도!
                대표가 있을텐데...왜 이런 일을 답습하셨는지...무척 궁금하고,
                단원들 모두가 이런 일에 동의, 동조? 했다는 것이 너무도 이상합니다.
                왜 나쁜 일이라고 아무도 말하지 않았는지...조금은 답답하고, 이렇게 역사 깊은 합창단을 이렇게 무너뜨리는 게 너무도 안타깝씁니다.
                돈을 나눠 가지면서 모두가 공범?이 된 사실을 아무도 인식하지 못 했나요?
                아님, 그 돈에 양심이나 죄책감...뭐 이런 마음을 파셨나요?
                답을 듣고 싶습니다.신고 | 삭제

                • 초등학생 2017-10-03 20:47:15

                  어른답게 양심을 지켜 주세요.
                  어린이들이 보고 배워요!
                  우리 엄마가 아니라 다행입니다.신고 | 삭제

                  • 왕시민 2017-10-01 20:39:09

                    관행적으로. 해와서..그랬다...
                    개인적 유용은 없었으니 괜찮다는 것이지...
                    제보 없이는 괜찮았다는 것인지...
                    거제시의 철저한 관리 감독이 절실한 시점인 것 같습니다.
                    보조금을 지급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 이후 관리에도 소홀함이 없어야겠습니다.
                    깔끔한 해결을 기대하겠습니다.신고 | 삭제

                    • 워킹맘 2017-09-30 10:29:26

                      이 모두가 우리의 세금인데...
                      일하면서 아이들 키우면서...힘들게 월급 받을 때마다 내는 세금이...
                      이렇게 쉽게 쓰이다니..충격입니다.신고 | 삭제

                      1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신 인기기사
                      1
                      한화건설, 거제시에 '꿈에그린 도서관' 조성
                      2
                      삼성重, 17~18년 적자 7,300억원 전망…1.5조원 유상증자 추진
                      3
                      거제시의회 '산지경사도 허가기준 강화 조례 개정안' '심사숙고(深思熟考)' 여론
                      4
                      권민호 거제시장 "눈부신 볼거리, 풍성한 먹거리...거제로 초대합니다"
                      5
                      대우조선해양, LNG-FSRU등 선박 3척 수주 막판 수주 총력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문경춘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경춘
                      발행인 : 김형택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