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정치/행정
김대봉 시의원, 음주운전 입건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09  11:32:2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거제시의회 김대봉(37) 의원이 만취상태에서 차량을 몰다 교통사고를 내 경찰에 입건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거제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김 의원을 불구속 입건했다.

김 의원은 지난달 13일 밤 10시께 음주 후 차를 몰다 고현동 한 삼거리에서 신호 대기 중이던 차량을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김 의원의 당시 혈중알콜농도는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0.124%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소속인 김 의원은 민주당 거제시당에 징계를 자청해 현재 징계 절차가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거주 2017-11-14 23:44:40

    나이도 어리너미 완장 차니 눈에
    보이는것도 없네
    내일모레 환갑인 나도 그따위로
    세상 살지 않는다
    거제 의회를 뿌셔버리고 싶다
    휘한한 세상이다
    거제 미래를 없애려는 당에게 세비줘가며
    먹여 살리고
    그래도 돈아 남아 술마시고
    완장차고 술마시니
    법이도 지랄이고
    눈에 보이는것도 없고신고 | 삭제

    • 2017-11-13 21:36:13

      음주운전은 자신과타인의 목숨을 노리는
      잠재적 살인과 다를바없다신고 | 삭제

      • 계룡산 2017-11-11 14:37:11

        자숙하고 물러나 낙향 하시고 마음을 씻고
        행동 반성함이 후배들에게 젊은이에게 귀감이 됨니다.신고 | 삭제

        • 적폐 2017-11-09 18:42:58

          줏대도 없고 원칙도없는 무리들이 정권 잡았다고 완장차고 설쳐대더니,민주당도당은 이참에 능력있고 바른인물로 물갈이해야 미래가 있을것.신고 | 삭제

          • 너님 선배다 2017-11-09 16:52:00

            망할 어디서 못된것만 배워서리.
            머리에다 나는 잠재적인 살인자 입니다라고 붙히고 다니던지
            어디서 할 짓이 없어 음주운전을 하냐
            그런 사람이 용소초등학교 개원을 위해 노력한다고?
            기본도 안된 사람이 뭔 교육을 위해 노력을 하고 학교 건립에 신경을 쓴다고~~~
            그냥 면허 다시 딸 때까지는 나대지 말고 자중해라.신고 | 삭제

            최신 인기기사
            1
            조선해양플랜트산업 위기 전환 위한 신호탄…거제해양플랜트산업지원센터 준공식
            2
            [성명] 파행으로 치닫는 거제시의회 해외연수, 전면 재검토하라
            3
            권민호 거제시장, '2017 혁신기업인 지자체 부분 대상' 수상
            4
            거제시, 내년 예산 7천11억 원 규모…전년 대비 824억 원(13.3%) 증가
            5
            DSME정보시스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수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문경춘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경춘
            발행인 : 김형택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