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문화.예술
거제시교향악단 12일 제14회 정기연주회12일 오후7시30분 거제문화예술회관 대극장서 공연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6  17:34:2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거제시교향악단(단장 서용찬 / 음악감독 황은석) 제14회 정기연주회가 오는 12일 오후 7시30분 거제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열린다.

이번 연주회는 거제시교향악단 후원회가 주관하고 거제시와 경상남도, 신현농협이 후원한다.

   
 
KBS교향악단 제1악장으로 15년간 한국 오케스트라의 리더로 자리매김했던 바이올리니스트 김복수 씨가 협연한다.

바이올리니스트 김복수는 4살 때 바이올린을 시작했으며 줄리어드 음악원에 진학했다. 워싱턴 내셔널 심포니 오케스트라에 동양인 최초 부악장으로 현악부를 이끌기도 했다.

작곡가 브리케티는 그를 김영욱이나 유진 퍼더, 에릭 프리드만과 더불어 오늘날 미국에서 훈련을 쌓은 젊은 바이올리니스트 중에서도 가장 탁월한 자질을 타고 태어난 음악인의 한사람이라고 평가했다.

김복수는 지난 1992년 귀국해 미국과 일본, 러시아 등지의 유수한 오케스트라와 수많은 협연과 독주회를 가졌다.

그는 거제시교향악단과 함께 러시아 작곡가 차이코프스키의 바이올린 협주곡 <Violin Concerto D major Op. 35> 등 을 연주한다.

이어 거제시교향악단은 브람스 교향곡 1번을 선보인다. 브람스는 단 4곡의 교향곡을 남겼지만 그의 많은 작품가운데 중요하고 핵심적인 것은 1번 교향곡이다.

그가 22세 되던해 슈만에게 보낸 편지에서 교향곡 1번을 쓰기 시작했다고 했는데 구상에서 완성까지 무려 21년이나 걸려 43세에 완성한 곡이다. 베토벤의 교향곡과 흡사하다는 평가도 나오는 곡이다.

베토벤의 전통을 이어받은 불멸의 교향곡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는 이 작품은 ‘암흑에서 빛으로’ ‘고뇌에서 기쁨으로’ 나아가는 삶에 대한 인간의 투쟁을 그리고 있다.

지난 2003년 거제챔버오케스트라로 출발한 거제시교향악단은 지금까지 13차례 정기공연과 제주도립교향악단, 부산필하모닉 합동공연 등 60여회 이상 각종 공연기록을 이어오고 있다.

거제시교향악단은 거제에서 활동 중인 음악전공자들로 구성되어 활동 중이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 인기기사
1
권민호 시장 시정연설…내년도 시정 운영방향 밝혀
2
한화건설, 거제시에 '꿈에그린 도서관' 조성
3
삼성重, 17~18년 적자 7,300억원 전망…1.5조원 유상증자 추진
4
[5분발언] 해양레저 전문인력 전면 배치해야
5
거제署, 연말연시 음주운전 특별단속…방관 동승자도 처벌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문경춘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경춘
발행인 : 김형택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