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종합
[기고] 산불예방, 작은 실천으로 푸른 산림을 지키자통영소방서 예방안전과 소방장 차승화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15  10:42: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차승화
싱그러운 풀내음과 녹음이 우거진 봄의 끝자락을 맞아 어느 때 보다도 산불예방에 관심을 가져야 할 시기가 다가왔다.

5월은 건조한 날씨, 강풍 등으로 인해 대형 산불의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산이나 산림과 인접한 곳에서는 불씨 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산림청 통계에 따르면 최근 10년('08~'17)간 연평균 421건의 산불이 발생했으며, 연간 총 603ha의 산림이 소실됐다.

그중 5월 산불 발생의 주요원인을 살펴보면 입산자 실화가 68%(79건)로 가장 많았고, 쓰레기 및 논·밭두렁 소각 14%(16건), 담뱃불로 인한 실화가 5%(6건) 발생했다.

특히 2017년에는 전체 산불 692건 중 104건에 해당하는 약 15%가 5월에 발생했다. 그렇기 때문에 5월 산불도 안심할 수가 없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봄철 산불을 예방할 수 있는지 주의사항을 알아보도록 하자.

첫째, 산에 가기 전에는 입사통제 유무와 등산로 구간 등을 미리 확인해 산불 발생 위험이 높은 통제지역은 출입하지 않는다.

둘째, 산에 갈 때는 라이터, 버너 등 인화물질은 가져가지 않도록 하고, 야영이나 취사는 허용된 곳에서만 실시해야 한다.

셋째, 자동차로 산림과 인접한 도로를 운전하는 중에 담배꽁초를 함부로 버려서는 안 된다.

마지막으로 논·밭두렁이나 농산폐기물 등을 무단으로 태울 경우 불씨가 날아서 산으로 옮겨 붙기 쉽고, 인명피해 우려도 높으니 조심해야 한다.

참고로, 고의가 아닌 실수로 산불을 내도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을 물어야 하기 때문에 봄철 야외 나들이객과 등산객들은 산불이 발생하지 않도록 특별히 주의해야 한다.

이렇듯 관심과 예방만이 산불로부터 우리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기 때문에 산불조심을 생활화해 시민 모두가 산불을 예방에 동참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 인기기사
1
거제 장평 대규모 정육식당 '우리동네 고기장수' 18일 오픈
2
변광용 거제시장 취임 100일, "시민과 소통, 거제경제 살리기 기대감 높였다"
3
[사건] 거제서 농구 골대 넘어져 중학생 숨져
4
거제시, 허가과 신설 'One-Stop' 민원처리
5
하청면 공용 부설주차장 설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문경춘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경춘
발행인 : 김형택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