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종합
거제시, 분단 최초 '南北交流系(남북교류계)' 신설변광용 당선인 언론인 간담회서 밝혀
문경춘  |  mun42013322@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28  12:16:3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흥남철수, 포로수용소 등 6.25전쟁과 고려18대 의종왕의 흔적 뚜렷이 남아 있는 곳
북한 개성, 흥남시와 교류 통해 "거제서부터 남북교류 물꼬 틀겠다"
당선자 공약 둔덕 '고려촌' 건설과 '흥남철수작전 평화공원' 추진 계획도 탄력 받을 듯

6.25전쟁 당시 흥남철수작전과 가장 밀접한 관계가 있는 거제시가 분단 이후 처음으로 남북교류의 물꼬를 트는 도시로 급부상 할 것으로 기대된다.

변광용 거제시장 당선인이 향후 거제시의 조직개편을 통해 '남북교류계'를 신설하겠다고 밝혀 주목받고 있기 때문이다.

변 당선인의 이같은 구상은 최근 급진전 돼 가고 있는 남북관계 개선과 직결된 것이어서 행정 관계자들도 차후 충분한 가능성이 있어 보인다는 긍정적인 평가를 내리고 있다.

거제에 '남북교류계'가 신설 될 가능성이 높은데에는 상당한 이유가 있다.

6.25전쟁 당시 흥남철수작전 관련 마지막 피난민들이 남한에서 첫 발을 디딘곳이 바로 경남 거제다. 인류 역사상 인류를 가장 많이 구해낸 역사적 사실로 인해 최고 평화의 배로 불리는 미군 수송선 '매르딕스 빅토리호'가 흥남부두를 출항한 후 닷을 내린 곳이 바로 거제다.

흥남철수작전은 문재인 대통령과도 인연이 깊다. 당시 북한을 탈출한 피난민 가운데는 문 대통령의 가족이 있었다. 가족들은 남한으로 내려와 거제시 거제면 명진리에서 터전을 잡았다. 그 과정에서 문 대통령을 낳았다.

이후 이데올로기로 인한 대립과 대치로 한치 앞을 점치기 어려웠던 남북문제를 화해 무드로 바꾼 주인공이 바로 거제가 고향인 문재인 대통령이다. 이같은 이유에서도 남북교류계 신설 자체가 큰 의미를 담고 있다는 평가다.

이 외에도 역사적 사실과 함께 현대사와 관련된 일들도 '남북교류계' 신설과 관계 있다.

고려18대 毅宗(의종)왕이 무신난을 피해 3년 동안 머물렀던 둔덕면 우두봉이 있다. 국가문화제인 '둔덕기성'이란 역사적인 유적이 남아 있는 곳이 이곳이다. 고려시대 왕이 피신해 머물렀던 곳은 사실상 거제가 유일할 정도로 그 역사적 의미가 크다는 분석도 있다.

   
▲ 사적 제509호 거제 둔덕기성 전경
이같은 역사성과 급변하고 있는 현 시대적 흐름을 감안해 변 당선인이 다음달 2일 취임을 앞두고 자신의 향후 시정 구상을 밝힌 것이다.

변 당선인은 지난 25일 거제상공회의소에 마련된 '새로운 거제 준비위원회' 지역 언론인들과의 초청 간담회에서 "시대적 흐름에 따라 기구를 개편할 필요성이 있으며, 여기에 '남북교류계'와 '투자유치과' 신설안이 포함 돼 있다"고 밝혔다.

세종시 출범 등으로 인해 이미 기능이 상실된 것으로 알려진 서울사무소를 폐지하는 내용과 함께 ▲흥남철수작전 ▲포로수용소 ▲둔덕기성과 관련된 일들이 향후 거제시의 중요한 의제가 될 것임을 예고한 것이다.

남북 사이에 자유로운 교류가 이뤄질 경우 신설 될 것으로 보이는 '남북교류계'의 역할은 클 것으로 기대된다. 가장 큰 관심사는 흥남시와 423년간의 고려 수도였던 개성(개경)시 등 거제와 관련성이 있는 북한의 도시와 교류 할 수 있는 길이 열릴 것인지에 있다.

이같은 당선자의 향후 조직개편안에 대해 시 관계부서에서도 큰 문제가 없다는 분위기다.

남북교류계 신설에 대해 시 관계자는 "조직개편은 가능한 것 같지만 통일부 승인이 필요한 사안일 가능성이 높다"며 "화해무드를 타고 진행되고 있는 남북 철도개설 문제 등과 함께 흥남. 개성시 와의 교류문제를 심도있게 검토 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그러나 남북교류계가 신설되면 박원순 서울시장과 당선인이 선거전에 약속한 양 도시간 자매결연을 먼저 체결하는 것이 순서일 것이다"며 "이는 행정 부서간 서로 협의해서 업무를 추진하면 얼마든지 가능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변광용 당선인은 "앞으로 남북관계 변화에 따라 변화가 있을수 있겠지만 현재 상황으로 미뤄 볼 때 거제시가 남북 관계 물꼬를 트는 중심에 서게 될 날이 올수 있을 것이다"고 자신있게 말했다.

한편, 남북교류계가 신설되면 변광용 당선인의 공약 가운데 하나인 고려시대 유적지 둔덕기성을 중심으로 대규모 관광단지 개발이 기대되는 일명 '고려촌' 건설이 현실로 다가올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이와함께 6.25전쟁 관련 장승포 일대에서 추진되던 '흥남철수작전 평화공원' 건설과 지구상에서 동족상잔의 아픔이 유일하게 남아 있는 '포로수용소 유적공원'이 거제관광의 새로운 시대를 열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문경춘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5
전체보기
  • ycn54 2018-07-03 09:56:41

    취임을 축하합니다,거제시의현안중 무엇이제일급한지 파악을해야할것입니다,조선산업위기로 시장이죽어갑니다,조선불황에도견디는 문화관광에 지혜를 모아야합니다,내륙철도는 장기적계획하고 대진고속도로연결이우선되어야겠습니다,둔덕면거처서 거제면에 고속버스터미널생기면 낙후된 남,동부권관광에 큰도움이될것같습니다,노자산케이블카도 규모면에서 경쟁에서 밀리겠습니다.접근도로부터 불만입니다,학동,해금강으로 이어지는2차선도로는 불을보듯뻔합니다.신고 | 삭제

    • 시민 2 2018-07-03 00:58:53

      공약집에 있는 내용보다 훨 나은 듯.신고 | 삭제

      • 거제시민 2018-06-30 02:38:23

        공공근로같은 일시적인 일자리말고 무기계약직같은 정년보장되는 일자리좀 늘려주세요..거제에 일자리가 너무 없네요신고 | 삭제

        • 고려사 2018-06-29 10:32:12

          왜곡타도님. . .
          피난? ㅎㅎㅎ, 6.25전쟁 났나요? 피난?

          피난아니고, 피신!!!
          정확한 용어사용 바랍니다.
          용어를 정확히 사용하시길 바랍니다.신고 | 삭제

          • 고려사 2018-06-29 10:28:56

            시민,왜곡타도님
            뜬구름? ㅎㅎㅎ, 시 관련자들이 바보입니까?
            그렇게 함부로 말하시면 곤란합니다.

            왜곡타도님,
            "타산지석"이라 하지 않던가요?
            용기있게 직접 둔덕와서 이야기 하세요
            자리 마련해서 대학교수님 배석시킬테니~~~

            여기서 이러지 밀고~~~

            "일제식민사학"에 젖어있는 말씀 하시지 말고. . .신고 | 삭제

            • 시민 2018-06-29 08:36:34

              뜬구름잡네
              남북교류는 국가차원이나 도차원이가능하다신고 | 삭제

              • 왜곡타도 2018-06-28 22:01:23

                아 그렇게 의종이 피난 온거라고 자신하면 고려사 권위 대학교수님 한분
                모셔와 보던가요 모셔와서 피난입니다 한번 이야기 못할까? 경찰 소설가 동네이장이 역사 권위자였던가??? 왜 안 모셔올까 아주 간단하게 나같이 태클 거는 사람 잠 재울텐데 쯧쯧 둔덕산다고 당신들 말이 맞으면 개성왕씨 종손이 오면 넙죽 업드리시겠네 하이구 개성왕씨들도 의종이 피난갔다는 소리를 안하는데 거제의 작은 역사왜곡현장 잘 구경하고 가요~~신고 | 삭제

                • 고려사 2018-06-28 16:39:06

                  〈大定〉十一年三月, 王皓以讓國來奏告, 詔婆速路勿受, 有司移文詳問. 高麗告曰, “前王久病, 昏신고 | 삭제

                  • 고려사 2018-06-28 16:38:09

                    고려사왜곡.비웃음님,의종관련 금나라기록 무신정권의 어떤 보고인지,보세요
                    〈大定〉十一年三月,王皓以讓國來奏告,詔婆速路勿受,有司移文詳問.高麗告曰,“前王久病,昏신고 | 삭제

                    • 난 둔덕사람 2018-06-28 15:47:49

                      비웃음''
                      고려사왜곡,'

                      나 둔덕사는 빈씨 후손인데''
                      폐위등 이상한 소리 마시요'

                      고려사님이 그러잖아요'
                      타산지석이라고, 한번이라도 피왕성,자주방,고려무덤,
                      황제마차길등등, 답사한 적이 있어요?
                      현장을 둘러보지 않고 책상앞에서 그런 글
                      남기지 마시요신고 | 삭제

                      15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신 인기기사
                      1
                      거제 연초면 '코사할인마트' 로또 1등…당첨금 27억 1,800여 만원
                      2
                      거제시, 소득상위 30% 시민도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3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거제지역 6파전…유권자 20만 명 넘을 듯
                      4
                      거제시, 박사방 사건 공범 공무원 '중징계' 절차 착수
                      5
                      선관위, 거제지역 18세 유권자 대상 기부행위 혐의 A씨 검찰 고발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