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종합
더민주거제지역위, "일본 역사 앞에 사죄하고, 경제침략 도발행위 중단하라"
박현준  |  zzz0123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05  18:18:3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더불어민주당 거제시지역위원회는 5일 오후 3시 거제시청 브리핑룸에서 열어 일본 정부를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문상모 지역위원장, 옥영문 거제시의회의장, 김성갑 송오성 옥은숙 도의원, 노재하 박형국 시의원, 백순환 전대우조선노조위원장, 김영기 부위원장, 김광호 동부면협의회장, 송철영 사무국장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일본은 역사 앞에 사죄하고, 경제침략 도발행위를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일본은 전범기업이 저지른 위법행위에 대해 강제징용 피해자들에게 진심으로 사과하고, 우리 사법부의 정당한 배상 판결을 즉시 이행하라"며 "한국에 대한 백색국가 제외 결정을 즉각 취소하고, 국제 사회의 정상국가로 복귀하라"고 강조했다.

위원회는 2~3차례 더 거제시 주요 장소에서 일본의 경제침략을 규탄하는 집회 및 캠페인을 가질 예정이다.

[성 명 서]

일본은 역사 앞에 사죄하고, 경제침략 도발행위를 즉각 중단하라!

일본 아베정부가 끝내 한국을 수출우대국가에서 제외하기로 한데 대해 더불어민주당 거제지역위원회는 경제침략이라 규정하고 강력하게 규탄한다.

아베정부는 과거 일본의 불법적인 한국점령 시기에 일본 전범기업의 불법행위로 입은 강제징용 피해자에 대한 한국 대법원의 배상판결을 문제 삼더니, 급기야 한국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하는 경제보복을 감행했다.

일본 아베정부의 이러한 조치들은 대한민국의 국민과 사법권을 무시하는 처사이며, ‘자유롭고 공정한 무역 원칙’이라는 합의를 이룬 G20 정상회의 선언뿐만 아니라 WTO 협정 등에도 정면 배치되는 것이다.

이는 또한 과거 일본과 일본전범기업이 대한민국에 저지른 불법적이고 반인륜적인 행위를 인정하지 않음은 물론, 이제까지 보여준 “통석의 염” 운운하며 전범국으로서 머리를 숙였던 과거 반성적인 자세가 침략 피해국과 국제사회를 기만해온 것에 다름 아님을 전 세계에 고백하는 처사이다.

많은 전문가들이 일본의 터무니없는 이번 조치의 배경에 고도의 정치적 목적과 전략적인 저의가 있다고 지적한다.

지난 20년 동안 일본 경제의 성장이 멈추어 있는 동안 대한민국은 경제규모 세계 11위로 1인당 GDP 3만2천불로 일본의 80% 수준에 도달했다.
더욱이 머지않아 남·북한 평화체계가 구축된다면, 한국이 일본을 추월하는 것은 시간문제일 뿐이라고 진단한다.

다급해진 일본 아베 정권은 전쟁 가능한 나라로 헌법을 개정하고, 차제에 한국의 경제 성장을 저지하려는 전략적 저의를 가지고 '강제징용에 대한 배상판결'을 계기로 도리어 한국에 대한 경제침략 도발행위를 감행했다.

우리는 수많은 역경을 헤쳐 온 위대한 민족이며, 어려움 속에서도 승리의 역사를 만들어 왔다. WTO 협정과 경제무역의 국제적 신뢰를 배신하고 일본이 선택한 한국에 대한 경제 침략은 최악의 선택이 될 것이다.

더불어민주당 거제시지역위원회는 일본의 경제 침략을 결코 용납하지 않을 것임을 일본 아베 정부에 분명하게 밝히며,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하나. 전범국 일본 정부는 역사 왜곡을 중단하고, 자신들이 저지른 불법적이고 반인륜적인 행위를 인정하고 진심으로 사과하라!

하나. 일본은 전범기업이 저지른 위법행위에 대해 강제징용 피해자들에게 진심으로 사과하고, 우리 사법부의 정당한 배상 판결을 즉시 이행하라!

하나. 한국에 대한 백색국가 제외 결정을 즉각 취소하고, 국제 사회의 정상국가로 복귀하라!

우리의 다짐

하나. 일본의 경제침략이 계속된다면, 우리의 ‘제2의 독립운동’은 불처럼 떨쳐 일어나 기필코 승리할 것이다.

하나. 더불어민주당 거제시지역위원회는 우리들의 요구가 관철될 때까지 일본제품 불매운동과 일본여행 안가기 운동에 적극 동참할 것이다.

다시는 지지 않는다.
대한민국은 반드시 이긴다.

2019년 8월 5일 더불어민주당 거제시지역위원회 일동

박현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계룡산산신령 2019-08-17 19:40:02

    일본을 이긴다고
    웃기네
    때려죽여도 못이긴다
    왜냐고
    너네같이 이런저런 핑계대고
    산업단지 반대하는 인간들이 존재 하는한
    절대로 일본 못이긴다
    국가산단 만들어 기슬 배양하고 축적하고
    경쟁력 키울 생각 안하는데
    무슨수로 이기냐
    웃기네
    창피한줄이나 알아라
    일개 서민보다 생각없고 웅대한 포부도 모자라고
    개척정신 없는것들이 리더라는 자리에
    있는한 망하지 않기만 해도 다행이라 생각한다
    일개 서민인 나한데 시장자리 넘겨라해라
    한달내 사곡국가산단
    국토부장관 최종 승인 받아오께
    일에 목숨을 걸어봐라
    안되긴 왜안돼
    개인 출세 위해서라면 뭐든지 할사람들신고 | 삭제

    최신 인기기사
    1
    [사건] 거제 '방화' 추정 택시 화재…승객 1명 숨져
    2
    [이사람] "자유민주주의·통일의 길, 멈추지 않고 나아간다"
    3
    거제시 고교야구부 창단 추진
    4
    2020학년도 수능 성적표 배부…경남 수능 만점자 1명
    5
    [기고] 1,000만 관광객 유치, 정답은 '도로'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형택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