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정치/행정
옥은숙 도의원, 어린이집 급·간식비 인상 및 유사기관 통합 촉구경남도의회 제366회 임시회 도정질문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30  12:40:2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옥은숙
경상남도의회 옥은숙 의원(더불어민주당, 거제3)은 29일 제366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 도정질문을 통해 11년 째 동결된 어린이집 급·간식비를 현실화하고 유사기관의 기능 재편을 통해 도내 어린이들이 양질의 급식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경상남도에서 적극 나서주기를 촉구했다.
 
옥 의원은 "어린이집, 지역아동센터 등 어린이에게 단체급식을 제공하는 집단급식소를 대상으로 체계적인 위생 및 영양관리를 지원하기 위해 전국에 219개소, 경남에는 19개소의 어린이급식관리센터가 있다"며 "센터 운영을 위해 내년에 60억원이 소요될 예정이지만, 센터의 역할 및 효과성이 미흡해 사업 추진과 운영 체계의 효율성을 높이고 예산절감을 할 수 있도록 학교급식지원센터와 통합·운영을 적극 검토할 것"을 제안했다.

옥 의원은 "2018년 소비자물가지수는 104.5로서 21.4% 인상된 것에 비해 11년째 급·간식비(급식1+간식2) 정부 지원금은 1,745원으로 동결하고 있어, 이 금액으로는 요즘 부모들이 요구하는 친환경 급식은커녕 영양을 갖춘 급·간식을 제공할 수 있을지도 의문"이라며 "시·군의 재정 여건에 따라 급간식비를 지원하고 있어 도내 어린이들은 사는 지역에 따라 급식에 차별을 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경남도는 "어린이집급식관리지원센터, 육아종합지원센터, 학교급식지원센터 등 유사 기능을 가진 기관에 대한 면밀한 검토를 통해 현장에 가장 적합한 맞춤형 체계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11년째 동결된 급·간식비가 인상될 수 있도록 정부에 건의하고, 지역별 어린이집 급식이 최소활 될 수 있는 방안을 적극 마련하겠다"고 답했다.

옥은숙 의원은 "0세부터 5세까지 영유아들은 밥이나 간식이 부실해도 말을 할 수 없다. 우리 어린이들이 11년전의 밥을 먹지 않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자영업자 2019-09-07 10:42:28

    니돈으로 써봐라
    국가돈이라고 이리저리 퍼쓰지말고
    직접 식당가서 설거지해보고 받은 임금으로
    세금 한번 내어봐라
    가져가지만 말고
    퍼주는 너미나
    퍼쓰려는 분이나신고 | 삭제

    최신 인기기사
    1
    대우조선해양, 3분기 실적 공시
    2
    거제 일운 옥림상촌마을 바닷가 "백사장이 사라진다"
    3
    '거제 섬&섬길·남파랑길 전국걷기축제' 성황…4천여 명 참여
    4
    오는 21일 거제서 '땅콩 회항' 박창진 전 사무장 강연회
    5
    거제 맑은샘센텀병원 1주년 감사예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형택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