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정치/행정
거제시, 내년예산 '1조원' 육박…2,800억 증가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22  11:34:4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거제시가 예산 1조원 시대를 연다.

시는 21일 오전 11시 기자회견을 열고 9955억 원 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는 올해 당초 예산 7137억 원보다 2818억 원 39.5%가 증가한 역대 최대 규모다. 경남도 내 18개 시·군을 통틀어 한해 예산이 1조 원을 넘는 곳은 창원시와 김해시, 양산시, 진주시에 이어 거제가 5번째다.

일반 회계는 38% 증가한 8649억 원으로 편성됐고 공기업 특별회계는 51%가 증가한 1109억 원 규모로 편성됐다. 기타 특별회계는 33%가 증가한 197억 원으로 편성됐다.

시는 △천만관광거제 기반 확대 △일자리 창출 및 확대 △지역경제 활성화 △보육·교육 환경 개선 △도로 등 기본 인프라 조기 확충 △출산 등 인구 증가 지원 △소규모 주민 숙원사업 해결 △농어촌의 소득증대 및 관광자원화 등에 주안점을 두고 예산을 편성했다고 밝혔다.

분야별로는 문화관광 분야 예산을 24% 증가한 468억 원으로 편성, 남부면 수국테마공원 조성과 저도 관광기반조성 등을 추진하게 된다.

사회복지분야는 15% 증가한 2631억 원을 편성했다. 영유아 보육료지원 등 아동 관련 사업으로 549억, 보육교사 처우개선사업에 109억 원을 편성했다. 시는 특히 16억 원의 예산을 배정해 어린이집 부모부담 보육료 전액을 지원할 예정이다.

교육분야에는 학교 다목적강당 건립지원 21억, 상동초 통학로 개설 16억, 사립유치원 부모 부담분 지원 9억, 공공급식센터 건립에 35억 원을 편성했다. 특히 10억 원의 예산을 따로 배정해 학교 주변 교통안전 환경을 개선하기로 했다.

거제형 청년일자리 창출모델사업에 27억 등 청년관련 사업비로 82억 원을 편성했으며 노인과 여성, 신중년 일자리 사업에 120억 원을 편성했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청와대, 정부 부처, 국회 등을 찾아 시의 어려운 재정 현실을 호소한 점이 내년 예산안 대폭 증가로 이어졌다"며 "늘어난 예산이 시민 삶의 질 향상으로 이어지게 하겠다"고 약속했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6
전체보기
  • 시민 2019-12-03 16:59:10

    거제시1호 공약 사곡산단 한걸음도 못나간 시장이 무슨 할말이 있노?신고 | 삭제

    • 거제도 암울 하네요 2019-11-29 08:33:46

      대통령 고향이 거제인데 거제의 현 경제 모습을 봐라 뭐하나 제대로 이뤄진게 있는지 봐라 예산 많이 따왔다고 자랑질 언론 플레이 할 시간에 지역경제 발전시킬 묘책이나 생각하고 동네 이장들 만날 시간에 중앙정부신고 | 삭제

      • 민국 2019-11-28 06:32:53

        일자리 창출 생색만 내지 말고 S사 D사는 매년 분기마다 실습교육생 정부지원하에 시행되고 있다 말로만 일자리 창출 눈가리고 아웅 하지말고 KTX유치에 사활을 걸고 TF팀 확실하게 구성해서 최종역사가 거제도가 되도록 사방 팔방으로 노력해라 고속도로처럼 통영에서 끊길수 있음을 염두에 두고 예산 많이 따왔다고 자랑질 그만하고 집권 여당이면 이 이상은 더 따와야지 집권 여당이면 뭐하냐 국가산단하나 유치 못하는데 그리 중앙정부신고 | 삭제

        • 사회정의 2019-11-27 22:14:09

          국민들 피같은 세금 쓸생각만 하지말고
          일거리 일자리 만들어 많은 세금 걷어
          거제시가 세금 많이 내었다고 큰소리치는
          도시 만들어 보는게 어떠한지요
          솔직히 세금 걷어 흔적도 없이 헛되이
          쓰여지는게 한두푼 이겠습니까
          백해무익한 지역단체에 지원되지나 않는지
          아무필요도 없는 단체만들어 할일없이 앉아서
          헛지아르나 하는 단체에 급여나 기타 경비가
          지원되지 않는지도 철저히 감시하여
          국민들이 낸 피같은 세금을 소중히 씌여지도록
          해야겠습니다신고 | 삭제

          • 마이무라 2019-11-26 14:10:10

            1조원 다 어디갔노?신고 | 삭제

            • 고현동 2019-11-26 11:56:12

              생색 더럽게 많이내네 똥개도 개집 앞에서 50%는 묵고 들어간다 국민 혈세 잘 활용해야 되는데 웬지 믿음이...신고 | 삭제

              최신 인기기사
              1
              [사건] 거제 '방화' 추정 택시 화재…승객 1명 숨져
              2
              [이사람] "자유민주주의·통일의 길, 멈추지 않고 나아간다"
              3
              거제시 고교야구부 창단 추진
              4
              2020학년도 수능 성적표 배부…경남 수능 만점자 1명
              5
              [기고] 1,000만 관광객 유치, 정답은 '도로'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형택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