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종합
[성명] 남부내륙고속철도 노선변경 강력 반대거제상공회의소 회원사 일동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24  11:31:0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창원시의 ‘김천~함안 직선화’ 창원 중앙역 운행 주장에 부쳐
김천~거제 남부내륙고속철도(서부경남 KTX) 건설과 관련하여 최근 개진된 창원시의 노선변경 주장은 일고의 가치가 없는 지역이기주의의 극단을 보였다는 점에서 매우 유감임을 밝힙니다.

창원시는 국토교통부에 ‘김천~함안 군북 직선화’로 창원중앙역 운행을 건의한 바, 이는 서부경남KTX 건설의 근본 취지에도 역행하며, 서부경남 지역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 허무맹랑한 주장이라 할 것입니다.

국토부와 경남도가 창원시 주장을 타당하다고 보고 있다는 일각의 관측도 전혀 사실이 아닙니다. 경남도 또한 이는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고, 창원시 발상처럼 얼토당토 않은 결정이 내려진다면 의견을 개진할 것이란 입장도 분명히 했습니다.

서부경남KTX는 낙후한 서부경남 지역의 균형발전과 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역발전 선도사업’입니다. 정부 방침대로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사업에 포함돼 그동안 적격성 검토를 거쳤고 기본계획 수립 용역도 착수한 상태입니다.

이에 반해 창원시 주장은 자신들의 입장만을 앞세운 지역 이기주의에 기인한 것이며 창원시 주장처럼 경제성 논리에만 입각해 서부경남KTX를 운행하려는 취지가 결코 아닌 까닭입니다.

창원시 발상대로 노선이 변경된다면, 국가균형발전 취지가 크게 훼손될 뿐 아니라 거제를 포함한 서부경남 주민들의 불편이 커질 것이 자명한 만큼, 이 지역 주민들의 거센 저항에 직면할 것은 불 보듯 뻔합니다.

창원시 주장을 반박하는 진주시와 사천시 입장처럼, 서부경남KTX의 조기착공을 염원하는 거제지역 상공인을 포함한 시민들도 창원시 주장을 좌시하지 않을 것임을 분명히 밝혀둡니다.

이에 저희 거제지역 상공인들은 다음과 같이 천명합니다.

하나, 창원시는 근시안적이고도 이기적인 발상을 즉각 철회하라!
하나, 정부는 당초 계획대로 노선 변경 없이 사업을 추진하라!
하나, 경남도는 서부경남KTX 근본 취지가 관철되도록 흔들림 없이 행정력을 집중하라!

거제상공회의소 회원사 일동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회초리맞아야 2020-01-27 10:54:35

    창원시장 내륙철도 탐내는데
    거제시민과 상공인은 뿔나고
    거제 시청사 시의회청사 거제출신 경남도의원들민주당 정치인들은 같은당이라고 그러는지
    입다물고
    거제가 망하지 않는게 이상하다
    김경수님
    너도 같이 짰냐
    창원시장 혼자서 했겠냐
    광용이는 경수와 친구사이라든데
    뭐라 한소리 해봐라
    선거철에 전 시장에게
    국가산단 협조하겠다더니 내몰라한 김경수
    시간끄는 변광용
    선거 끝나니 입 싹 닦는 짓거리가 똑같네
    거짖말 한거네
    두루킹도 그런거냐
    거제시민이 그렇게 우습게보이냐
    내뱉는 말이 약속도 못지키는 헛말들이나 하는
    주제에 대우 받길 원했냐신고 | 삭제

    최신 인기기사
    1
    거제시, 소득상위 30% 시민도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2
    거제 연초면 '코사할인마트' 로또 1등…당첨금 27억 1,800여 만원
    3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거제지역 6파전…유권자 20만 명 넘을 듯
    4
    거제시, 박사방 사건 공범 공무원 '중징계' 절차 착수
    5
    선관위, 거제지역 18세 유권자 대상 기부행위 혐의 A씨 검찰 고발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