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사람들
한국석유공사 거제지사 해안 변 환경정화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1.20  12:46:1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한국석유공사 거제지사(지사장 황호윤)는 지난 18일 직원 등 50여명이 참여해 석유공사 일원 해안 변에 유입된 폐스티로폼 등 해양쓰레기 2톤을 수거했다.

한국석유공사 거제지사는 2016년부터 시에서 추진하는 '초록 빛 바다 1연안 가꾸기' 사업의 협력기관으로 참여해 일운면 지세포 일대 해안 변 유입 쓰레기를 자율적으로 수시 모니터링하고 불법 쓰레기 투기 감시자 역할을 하고 있다.

지세포 해안 변은 낙동강으로부터 유입된 육지기인 쓰레기와 어선 등 조업활동으로 인해 발생된 해양쓰레기가 수시로 조류를 따라 해안 변으로 유입되는 곳으로 특히, 올해는 잦은 태풍으로 집적된 쓰레기가 대량 발생됐다.

이날 청소를 주관한 한국석유공사 지사장은 "해양쓰레기 유입실태를 수시로 관찰함과 동시에 지세포 어촌계와 함께 해안 변 환경정비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거제시의 아름답고 깨끗한 바닷가 만들기에 일조 하겠다"고 밝혔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 인기기사
1
[화재] 거제 고현동 한 아파트 8층에서 불…2명 부상
2
거제시소상공인연합회, 지역경제 활성화 상생 협약 맺어
3
대우조선해양, 세계 최초 조선소 안벽에서 LNG 선적작업 성공
4
거제시, 12월 9일 까지 1.5단계 사회적 거리두기 강력 시행
5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라마다스위츠거제호텔, 업무협약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