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종합
통영해경, 양귀비·대마 등 마약류 특별단속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6.24  12:16: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통영해양경찰서(서장 한동수)는 양귀비 개화기와 수확기가 다가옴에 따라 지난 4월 4일 부터 양귀비 등 마약류 이용 범죄 특별단속에 나서고 있다.

양귀비의 경우 열매 등에 포함된 마약성분이 일시적인 통증 망각 작용을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어 도서지역 주민들이 관절통, 통증해소 등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오인하고 민간요법으로 사용하기 위해 재배하는 경우가 빈번하다.

통영해경은 욕지도, 한산도, 용초·비진도 등 도서지역 및 어촌마을에 형사기동정과 형사요원을 투입하고 무인기(드론)를 이용, 합동단속 활동을 펼쳐 주거지 내 텃밭 등에서 양귀비를 재배하던 37명을 단속하고, 양귀비 2,326주를 압수했다.

최근 3년간 양귀비 압수량은 2019년 714주, 2020년 3,374주, 2021년 1,109주에 달한다.

통영해양경찰서 관계자는 "매년 마약류 제조 원료가 되는 양귀비⋅대마를 몰래 재배하는 행위가 끊이지 않고 발생함에 따라 마약으로부터 안전한 해양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향후에도 강력하게 단속할 것"이라며 "양귀비 불법재배 등 마약류 범죄가 의심될 경우 통영해양경찰서나 인근 해경파출소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양귀비와 대마를 마약류 취급 자격이나 재배 허가 없이 재배·매수·사용하다 적발되면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신 인기기사
1
추석 명절맞이 거제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판매
2
신천지예수교, 온라인 세미나 유투브 3일만에 40만뷰 기록
3
대우조선해양, 아시아지역 선주로부터 대형LNG운반선 1척 수주
4
"3년 만에 돌아왔다, 2022 거제 비어 페스타"
5
거제 상문동 주민센터 옆길 29일부터 전면 통행금지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