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종합
수품원 통영지원, 김장철 대비 수산물 원산지 표시 특별점검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11.03  14:04:1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이하 '수품원') 통영지원은 김장철을 맞아 11월 6일부터 24일까지 3주간 수산물 원산지 표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점검 대상 품목은 김장용 재료인 천일염과 젓갈류, 겨울철 횟감으로 수요가 증가하는 활방어 등이다.

대상업소는 경남도내 주요 수산물 제조·유통·판매업체, 전통시장, 마트, 음식점 등이다.

특히, 수입유통이력 신고대상인 염장새우, 천일염, 활방어, 냉장명태 등을 취급하는 업체들을 대상으로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유통이력 신고대상 품목(총 21개 품목)은 염장새우(젓새우), 식용천일염, 활방어, 냉장명태, 뱀장어, 냉동조기, 향어, 활낙지, 미꾸라지, 가리비, 돔, 냉동꽁치, 냉동꽃게, 냉장갈치, 활우렁쉥이, 냉장홍어, 활먹장어, 냉동멸치, 냉장고등어, 냉장대구, 냉동남방참다랑어 등이다.

수산물 원산지 표시는 소비자의 알 권리를 보장하고 공정한 유통질서 확립으로 생산자와 소비자를 보호하는 제도로써,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은 경우는 5만원 이상 1,0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되며, 원산지를 거짓으로 표시할 경우에는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한다.

최미정 수품원 통영지원장은 "이번 특별점검은 젓갈류, 천일염, 활방어 등의 주 소비 시기인 김장철 및 겨울철에 수산물 유통질서를 어지럽히는 원산지 표시 위반 행위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것"이라며 "지속적인 수산물 원산지 표시 지도·점검으로 소비자들이 믿고 선택할 수 있는 수산물 소비 환경을 만들어 나가는데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신 인기기사
1
박종우 거제시장, 선거법위반혐의 1심 '당선무효형'
2
삼성重, 2024年 정기 임원인사…부사장 5명 등 13명 인사
3
[사건] '360억 대출 알선' 억대 수수료 챙긴 브로커·지점장 덜미
4
민주당 거제시의원, 박종우 시장 사퇴 촉구
5
거제 '옥포행복마을 방송국' 개국방송 진행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