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문화.예술
거제 이금숙 시인 '청마 길 위에 서다' 문학기행 산문집 출간일제 강점기 시절 청마의 북만주 삶의 궤적을 찾아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2.07  10:42: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30년이 넘게 고향 거제에서 활동 중인 이금숙 시인(필명 이채영/거제문협 /동랑청마기념사업회 전회장)이 일제 강점기 청마의 북만주 행적을 찾아 떠난 문학기행 산문집 '청마 길 위에 서다'를 출간했다.

이 시인은 2010년부터 19년까지 청마기념사업회가 주관한 청마북만주 문학기행 사업을 진행하면서 지역의 문인들과 청마의 세 따님, 유족대표, 사업회 임원 등이 당시 청마가 거주한 중국 흑룡강성 하얼빈시와 연수현 가신진 일원을 찾아 정마의 흔적을 돌아보고 사료를 조사하는 과정을 문학기행 보고서 형식으로 엮었다.

   
 
총4부로 나눠 수록한 산문집에는 1부 청마 북만기행, 2부 3부는 중국 동남아, 일본 등지의 문학기행, 4부는 청마에 대한 칼럼등을 수록했다.

1부 문학기행에는 7회의 청마북만주 문학기행 전반에 대한 내용이 실려 있으며 연변에서의 청마문학상 시상식 및 백일장, 시낭송대회 행사와 하얼빈에서의 백일장 행사, 연수현 가신진, 도산농장을 돌아보는 내용등이 실려있다.

이외에 고구려 유적지 탐방, 내몽골 뚜얼부트 탐방기, 연변의 윤동주시인 생가, 묘소 방문과 백두산 , 항일 독립운동의 거점지였던 용정시 일원을 방문한 냉요등도 담았다.

2부와 3부는 시인이 여행사를 운영하며 다닌 해외여행지 중 문학과 연관된 지역을 돌아보며 쓴 기행문들을 간추려 수록했고 내용은 거제타임즈와 타임라인에 상재된 '이금숙의 여행이야기'들에서 발췌했다.

코로나 사태로 해외여행이 발이 묶인 요즘 향수처럼 가고 싶은 여행지들에 대한 여러 가지 내용을 담은 산문집은 한국 예술인 복지재단에서 지원하는 창작 디딤돌 지원금으로 발간됐다.

1993년 문학세계 신인상으로 문단에 등단,한 이금숙 시인은 97년 첫 시집 '쪽빛 바다에 띄운 시'를 출간하고 2000년 '마흔 둘의 자화상' 2014년 '표류하는 것이 어디 별 뿐이랴', 2020년 '그리운 것에는 이유가 있다' 등 4권의 시집을 발간 왕성한 창작활동은 물론 5회에 걸쳐 개인시화전도 열어 시민과 소통하는 문인의 길을 가고 있으며 경남문협, 한국문협, 청마문학회, 국제펜클럽 회원으로 활동중이며 90년부터 거제신문 시민신문 기자 편집부장, 경남여성신문편집국장과 거제동백로타리클럽 회장, 거제참꽃여성회 회장 등을 역임했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 인기기사
1
6·1 제8회전국동시지방선거 거제지역 대진표 및 기호…전체 경쟁률 2.1대 1
2
(가칭)상문중학교, 자체투자심사 통과…2026년 개교 목표 추진
3
[사건] 거제 선자산 헬기 추락…중상 3명 모두 병원이송(4보)
4
[논평] "변광용 후보 금권·관권선거 사실이면 즉시 사퇴하라"
5
국민의힘 거제지역 후보 공명선거 합동 기자회견 가져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