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정치/행정
거제시·거제시의회, 친선결연도시 일본 야메시 방문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5.27  16:38:1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거제시와 거제시의회가 지난 22일부터 2일간, 친선결연도시인 일본 야메시를 방문했다.

27일 시에 따르면, 이번 방문은 코로나-19로 중단되었던 양 도시의 교류를 재개하고 지난 7일 개소식을 한 야메시 신청사 개소를 축하하기 위해 추진됐으며, 특히, 2018년 이후 6년만의 방문인만큼 거제시의장단이 함께해 그 의미를 더했다.

22일, 23일 양일간의 일정은 △환영식 △야메차(八女茶)체험 △실무협의 △신청사 견학 △환영만찬 △야메시 시찰 등으로 진행됐다.

22일 환영식에는 미타무라 츠네유키 야메시장과 타카하시 노부히로 야메시 부의장을 비롯한 30여명의 야메시 및 야메시의회 관계자가 참석해 방문단을 환영하고, 양 도시의 교류 재개를 축하했다.

미타무라 시장은 환영식에서 "양 도시는 지난 13년간 신뢰 관계를 가지고 스포츠·문화·청소년 분야 등 다양한 면에서 교류를 해오고 있다"며 "코로나-19와 같은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고 오늘을 맞이한 것에 깊이 감동했고, 얼마 전에 완공된 신청사에 방문단으로서 첫 번째로 모시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종우 시장은 "거제시와 야메시는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유구한 역사를 자랑하는 전통의 조화 속에서 양국의 발전에 선도적인 역할을 담당하는 점에서 많이 닮아있다"면서 "앞으로도 변함없는 믿음과 우정으로 '깊은 동반자 관계'로 나아가길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또한, "거제시는 사계절 내내 아름다운 빛깔과 다양한 향으로 옷을 갈아입는다"며 "미래 100년을 향해 힘차게 항해하고 있는 거제시로 많이 방문해 달라"고 거제시의 홍보를 이어갔다.

환영식에 이어 방문단은 야메시의 대표 특산물인 야메차(八女茶)를 체험한 후 야메시 신청사를 견학했다.

신청사는 내·외관에 흰벽과 삼나무 구조물을 사용해 일본 전통가옥을 형상화했으며, 야메시의 전통과 야메시민의 기상을 현대적으로 표현한 건물이다.

이후 환영만찬에서 타카하시 야메시 부의장의 야메차(八女茶) 소개에, 윤부원 거제시의장은 거제시 시화인 동백을 소개하며 "동백은 세 번을 핀다. 나무에서 한번, 땅에서 한번, 그리고 사랑하는 사람의 마음에 영원히 핀다"며 "거제시와 야메시의 우정도 동백처럼 영원히 꽃 피길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23일에는 △야메시 중앙 대 차원 △야메시 전통 공예관 등을 시찰하며 지역 내 주요 자원들을 이용해 관광상품으로 활용하는 사례를 살펴보았다.

야메시는 광활한 녹차밭이 펼쳐져 있고, 녹차, 키위 등 다양한 농산물이 재배되는 곳으로 일본 내에서 'Green City'로 불린다. 특히, 야메차(八女茶)는 교쿠로 녹차로 아미노산이 풍부하고 달고 순한 맛이나 일본 내 최고급 녹차로 손꼽힌다.

한편, 거제시와 야메시는 2012년 5월 친선결연 체결 이후 민간·청소년 문화교류 등 다양한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신 인기기사
1
[인사] 거제시 81명 승진 의결...옥치덕, 박미순 과장 4급 승진
2
[인사] 경남교육청, 7월 1일 자 일반직공무원 정기인사 단행
3
거제 옥포서 올해 4번째 로또 1등 당첨자 나와...22억원 잭팟
4
거제시, '거제스포츠파크 확장사업' 타당성 재조사 업무수행 약정체결
5
거제 다대다포항 'CLEAN 국가어항' 국비 77억 원 시범사업 올 하반기 착공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