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거제시, 한·아세안 국가정원 추진 박차

  • 피시기 2021-06-14 21:16:58

    무슨 재선
    욕심이 지나치네
    얼마나 더
    거제를 고꾸라지게 만들어야
    알까나
    대우조선 팔아먹어
    국가산단 헛공약인지 쇼만 부리다
    시간다보내고
    수목원 정라도로 보내고
    내륙철도 종착지 분란에
    끼리끼리 잘해봐라
    1년 남았다신고 | 삭제

    • 촌로 2021-06-10 20:49:38

      불러도 불러도 대답없는 이름이여
      부르다 대답없어 속만타다
      내가 죽을 이름이여
      허공에 손 휘둘러봐야
      아깨죽지만 아프고
      보는 사람 헛웃음만 나오게 만들더라
      누굴 닮아가나
      옆에 큰일거리 놔두고
      공연불만 외우네
      딱하다 딱해신고 | 삭제

      • 시민 2021-06-09 18:15:55

        내년 재선 때문에 똥줄이 타는 모양이네
        국립난대수목원을 완도에 맥없이 빼앗기고도
        찍소리 한 번 안 하더니 지 혼자서 느닷없이
        한ㆍ아세안 국가정원을 들고 나와서는
        마치 이것도 거제가 유치한 것처럼 홍보에 열을
        올렸지
        근데 아직 실체도 없고 입지를 거제로 한다는
        것도 없는 상태인데 벌써 김칫국은 마셔 버렸다
        반풍수가 집안 망친다고 했는데
        얼치기가 거제 망친다신고 | 삭제

        • 박명욱 2021-06-09 16:15:46

          고마해라 지겹다 난대수목원 하나도 유치 못하면서 아세안 국가정원 누가 해준다나 고속버스 터미널 이전도 못하는 주제에 국가정원이라 빵터짐신고 | 삭제

           1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