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문화.예술
해금강테마박물관, 선지영 작가 '나목에서 생명으로' 展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15  14:34:0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해금강테마박물관(관장 경명자·유천업)은 선지영 작가의 '나목에서 생명으로' 展을 오는 6월 1일부터 29일까지 해금강테마박물관 내 유경미술관 제1관에서 개최한다.

이번 '나목에서 생명으로' 展은 고목을 소재로 자신의 미학적 감정을 고목에 이입한 작품 20여점을 선보일 예정이다.

선지영 작가는 고목과의 합일치를 통해 섬세하고 신비로운 작가 내면의 세계를 작품에 남아내고자 했다. 또한, 사대부 한시의 문예사상 연구에 심취했던 작가는 한시에서 체득한 도가적 자연주의 사상을 예술작품으로 녹여냈다.

선 작가는 작품에 등장하는 주요 소재인 고목에 대해 "오랜 풍상을 거쳐 오는 동안 숱한 내력을 품고 있는 고목을 통해 다채로운 표현과 홀로 선 나무가 더불어 숲을 이루듯이 조화롭기를 꿈꾸는 내 삶의 방식을 표현하였다. 또한 고목의 본질을 통해 생명력을 먼저 바라보고 내면의 세계를 보다 크게 담았다. 긴 세월이 가도 변하지 않는 뿌리에 집중한 것은 선비들이 도(道)를 좋아하는 내 사상이기도 하다"고 예술관을 드러냈다.

유경미술관 경명자 관장은 "그녀의 작품은 고목을 통해서 얻는 교훈 즉, 무위자연의 삶의 태도, 다양한 생명 존중과 소통, 그 생명과 어울리는 조화로움을 추구하고자 하는 철학, 이 모든 것들이 어우러져 삶의 순리를 담아 표현한 것 같다. 이번 전시를 통해 삶의 진리에 대하여 고민해 볼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선지영 작가는 대학원에서 국문학을 전공했으며, 그 중에서도 고려 말(13C) 이후 조선시대에 이르는 한시(漢詩)를 연구했다. 한시의 선비정신이 작품의 근간을 형성하는 예술관이라는 것을 제목에서도 짐작할 수 있듯 '2015 나목에서 생명으로', '2014 無', '2014 생동', '2011 오랜 침묵과 대화' 등 개인전 4회를 개최했으며, 2015 광주국제현대미술전, 2015 대구아트페어, 2015 광주국제아트페어, 2014 SSIF산타페 국제공모 초대전, 2014 LA 현대미술제, 2014 대한민국아트페스티발, 2013 코리아국제미술제, 2012 아세아현대미술 스마트전 등 다수의 초대전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전시 문의는 박물관 이도영 학예사(055-632-0670)나 홈페이지(www.hggmuseum.com)를 통해 하면 된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 인기기사
1
대우조선, 비리 척결위해 사장 포함 중요 경영진 '공모' 통해 뽑아야...
2
삼성중공업, 2017년 임원 인사 단행
3
거제공고 졸업생, 삼성전자DS부문 45명 취업
4
[사건] 사천서 잡힌 40대 절도범, 잡고보니 거제서도 절도행각
5
[사건] 통영 사량도에서 수영하던 남매 사망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사업자 및 명칭:(주) 거제타임즈ㅣ등록번호: 경남 아009호ㅣ등록일시: 2005년 11월 10일
발행인: 김형택 | 편집인: 문경춘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경춘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