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종합
잠수훈련 중 분실 휴대폰 발견해 주인 찾아준 해양경찰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5.27  11:49:3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통영해양경찰서(서장 한동수)는 지난 24일 통영시 소지도 인근에서 잠수훈련 중 분실된 휴대폰을 발견해 주인을 찾아 주었다.

통영구조대는 해양사고를 대비하여 관내 지형지물을 숙달하고 인명구조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팀별 잠수훈련을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이 날도 잠수훈련 중이었던 이승용 경장은 수심 15m 해저에 가라앉아 있는 휴대폰을 발견했다. 이 경장은 휴대폰케이스 내에서 분실자 A씨(80년생, 남, 통영 거주) 소유의 카드를 발견하게 되었고 수소문 끝에 연락이 닿아 A씨에게 분실물을 전달했다.

낚시를 하던 중 실수로 휴대폰을 바다에 빠트렸다는 A씨는 "수심이 깊어 휴대폰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를 하지 않았는데 이렇게 찾게 되어 기쁘고 신기하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 경장은 "마치 전래동화 금도끼 은도끼의 산신령이 된 기분"이라며 "휴대폰 안에 사진이나 동영상같이 금액으로 환산할 수 없는 추억이 담겨있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했는데 주인을 찾아 드릴 수 있어서 다행이다"고 말했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신 인기기사
1
'불법 파업행위' VS '생존권 투쟁', 대우조선 하청노동자 파업 논란
2
대우조선 파업투쟁 노동자 7명 1도크 배 안 끝장 농성 돌입
3
거제 고현항 인도교 오는 24일 개통
4
[입장문] 거제시 '조선하청노동자 임금인상 파업' 입장
5
삼성중공업 3.9조원 수주…조선업 사상 단일 계약 최대규모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