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문화.예술
거제지역 문예지 '예술섬 6호' 발간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1.13  12:29:5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거제민예총이 '예술섬' 여섯 번째 이야기를 묶었다. 거제민예총이 거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을 수 있는 투박한 그릇인 '예술섬'을 만들어낸 지가 벌써 6년이 지났다.

경남교육청의 후원으로 진행한 '2022 청소년과 함께하는 문화예술기행'은 거제와 김해를 다녀왔다. 참여한 학생들이 찍은 사진과 글은 물론 기행을 기획한 이야기를 <예술섬>에 담았다. 그동안 보이지 않았던 기행의 준비과정을 통해 '청소년과 함께하는 문화예술기행'에 거제민예총의 진심을 담고자 하는 노력을 엿볼 수 있어 좋다.

또한 거제시의 후원으로 개최한 청소년 문화예술 공모전 '나도 예술가'에 참가한 학생들의 소설과 시, 그리고 그림과 사진 등 생기발랄한 청소년들의 작품들이 '예술섬'을 가득 채우고 있다. 올해 '나도 예술가'의 주제는 '나와 인터넷에 대하여'였다. 많은 청소년이 시, 소설, 수필, 그림, 사진으로 자신이 생각하고 느끼는 ‘인터넷’을 표현해 주었다. 청소년들이 '인터넷'에서 잠시 빠져나와 ‘나와 인터넷’을 가만히 들여다볼 기회가 있기를 바랬다. 다행히 많은 청소년이 '인터넷'을 마주하고 자신의 내면을 들여다보며 작품을 만들었다. 이번 기획을 통해 청소년들의 작품을 통해 그들이 생각하고 느끼는 '인터넷과 나'에 대한 생각이 어떠한 것이지 알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다.

지상 전시에서는 고태광 회원의 작품을 실었다. 옹기종기 모여있는 집을 도자기로 표현한 작가의 따뜻한 마음을 느낄 수 있었다. 포근한 도자기 마을 곳곳에 작가가 싸워왔던 고독함이 묻어있기도 하다.

그 외에도 다양한 시와 글들이 다섯 번째 예술섬에는 가득하다. 거제민예총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초대 시를 보내준 초대시인들의 작품도 가슴에 깊은 울림을 남긴다. '예술섬'은 이 땅에 사는 사람들의 평범한 이야기들과 거제에 사는 사람들만이 할 수 있는 특별한 이야기들을 담아왔다.

'예술섬 6호'에서도 대한민국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는 물론, 거제만의 색깔과 냄새가 가득한 글들을 만날 수가 있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신 인기기사
1
거제시의회 A의원, '음주측정 거부' 입건
2
[속보] 거제시, "다함께돌봄센터 3·5호점 직영체제 운영하겠다"
3
박종우 거제시장, 100년거제디자인 위해 유럽 벤치마킹 출장
4
서일준 "가덕도신공항 29년 12월 개항, 거제 새로운 도약 마련"
5
거제시, 조선업 재도약을 위한 고용창출지원사업 본격 추진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